보도자료

[데일리팜] 은성, 의약품 유효기간 체크 해주는 '블루채널' 출시 (2018-05-09)

작성일
2020-02-19 18:23


은성(대표 이은미)이 의약품 유효기간 체크와 재고관리 등 약국 경영 전반을 통합적으로 관리해주는 시스템 '블루채널 팜시스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은성은 약국 관리 시스템 '블루채널 팜시스템'을 론칭하고, 오는 6월 본격적으로 약국 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블루채널 팜시스템은 다양한 디바이스를 활용한 약국을 찾는 고객 성별, 연령을 분석한 경영 데이터는 물론, 약국 내 고객 이동 및 체류 공간 분석, 날씨·기간·시간대별 고객, 구매전환율 분석을 통해 입체적인 약국 경영 분석이 가능한 약국 경영 시스템이다.

은성은 그간 약사가 약국 경영 전반의 크고 작은 업무를 모두 소화해야 한다는 점에 착안, '약은 약사에게, 약국 경영은 블루채널에'라는 모토 아래 블루채널 팜시스템을 구상했다.

은성 관계자는 "약사가 약국을 모두 수기로 관리해온 것은 전문약과 일반약을 안정적으로 동시에 결제할 시스템과 의약품 재고·유효기간 관리를 확실하게 할 수 있는 시스템이 없었기 때문"이라며 "시스템 상 구현할 수 있는 소프트웨어는 있지만 실질적인 활용에는 부적합하거나 의약품 알련번호 관리가 가능한 소프트웨어가 마땅치 않았다"고 설명했다.



▲ 블루채널 팜시스템 주요 기능

이밖에 은성은 의약품 유통 흐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관리 체계가 없고, 약국 경영에 대한 정확한 데이터 분석에 대한 니즈에 비해 시스템이 부족했다고 보았다.

블루채널 팜시스템은 이점을 극복하고자 ▲특허 받은 의약품 코드 관리 체계를 통해 유효기간·재고관리 가능 ▲의약품 생산부터 소비자에 이르는 전 과정 One-Way 관리로 유통 불안정화 해소 ▲유통산업의 트렌드 분석 시스템을 접목해 고객의 성별, 연령 분석 ▲약국 내 고객 이동 및 체류 공간 분석 ▲날씨, 기간, 시간대별 고객 분석 ▲입점 고객의 구매 전환율 분석 등 기능을 더했다.

은성 이은미 대표는 "지금까지 주먹구구식 약국 운영이 아닌 데이터와 기술이 집약된 시스템을 통해 정확한 약국 경영을 가능하게 하는 시스템"이라며 "현재 의약품 생산부터 소비자에 이르는 전 과정을 관리할 수 있는 유일한 시스템이라 자부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블루채널 팜시스템을 통한 안정적인 의약품 유효기간과 재고관리, 체계적인 약국 경영 분석을 통한 정확한 약국 경영이 가능하다"며 "직관적이고 간단한 조작으로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는 점도 장점"이라고 강조했다.

자세한 기사는 http://www.dailypharm.com/Users/News/NewsView.html?ID=239615 에서 보실수 있습니다.

eBLUE CHANNEL Manual

e블루채널에 대한 세부적인 기능과 특장점, 사용방법을
더욱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는 매뉴얼을 제공합니다.